교육 변화를 선도하는 EBS
프로그램의 최신소식에서 교육 채널 소식까지 EBS의 보도자료를 한자리에서 만나보세요.
게시판 보기 페이지입니다.
제목    EBS 영어교육채널『Live Talk' N Issue』  
작성일 2008-03-04 조회수 13113
프로그램 정보 방송일자
‘영어의 벽’, 이렇게 넘어라! EBS 영어교육채널『Live Talk' N Issue』
프린스턴大 전액 장학생 김현근 군의 영어공부비법 소개 새정부 영어정책 제안자 박준언 교수의 ‘영어 재미있게 배우는 법’
방송 : 3월 7일(금) 오전 11시 ~ 12시
담당 : 영어교육채널팀 김형순 PD(011-734-9758)
** 진 행 자 : 오영실 아나운서, 썬킴 ** 전 문 가 : 박준언 교수(숭실대 영어영문학과) <가난하다고 해서 꿈까지 가난할 수는 없다>, <현근이의 자기주도적 학습법>의 저자이자, 프린스턴대 전액 장학생으로 화제가 됐던 김현근 군. 오는 7일 방송 예정인 EBS 영어교육채널의 『Live Talk' N Issue』는 김현근 군의 부모님을 모시고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꿈을 포기하지 않도록 자식을 이끈 <특별한 교육 철학>과 프린스턴 대학에 진학한 후 김현근 군의 유학생활 중에 현지에서 느낀 영어사용의 어려움과 해결법을 직접 들어본다. 또 ‘이슈 포커스’ 코너에서는 새정부 영어정책 제안자인 숭실대 영어영문학과 박준언 교수에게 ‘영어를 다양한 활동을 통해 배우는 것’의 교육적 효과에 대해 들어본다. ● Hot Line Interview <프린스턴大 전액 장학생 김현근 군의 영어비법> <과학 영재고> 수석졸업! 美 명문대 <프린스턴 대학> 전액 장학생 김현근! 미국 현지에서 부딪친 '영어의 벽'과 그것을 넘어선 비법 공개 가난을 딛고 피나는 노력 끝에 美 명문대 프린스턴大 전액 장학생로 선발된 김현근 군! IMF로 실직한 아버지를 대신해 생활전선에 뛰어든 어머니. 한 달 생활비 60여만원의 어려운 가정 환경이었지만 자신의 꿈을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노력한 김현근 군은 전체 144명 중 100등으로 들어간 과학영재고등학교를 수석으로 졸업하고, 미국 명문대 프린스턴 대학에 전액 장학금을 받고 진학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추운 겨울, 불에 데운 돌로 손발을 녹이며 공부하여 누구나 부러워할 성공을 거두었지만 그저 남다른 노력을 기울였을 뿐이라고 말하는 김현근 군의 공부비법은 <가난하다고 해서 꿈까지 가난할 수는 없다>, <현근이의 자기주도적 학습법>이라는 책을 통해 이미 화제가 된 바가 있다. 오는 3월 7일에 방영되는 <핫라인 인터뷰>에서는 김현근 군의 부모님을 모시고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꿈을 포기하지 않도록 자식을 이끈 <특별한 교육 철학>을 들어보고, 프린스턴 대학에 진학한 후 김현근 군의 유학생활 중에 현지에서 느낀 영어사용의 어려움, 그리고 실용영어 회회정복 비법에 대해 들어본다. 한국에서부터 영어라면 자신 있었다는 김현근 군은 첫 유학생활에서 영어로 의사소통이 되지 않아 마음고생을 꽤나 했다고 한다. 그 후 3개월여의 노력 끝에 미국 현지 영어의 벽을 넘어설 수 있었다는 김현근 군! 그 짧은 시간에 한국에서 배운 문법위주의 영어를 넘어서 실생활에서 자유로운 의사소통이 가능한 영어를 할 수 있게 된 그의 비법은 무엇일까? 3월 7일 방영되는 <핫라인 인터뷰>에서 그 비법이 전격 공개된다. ● Issue Focus <영어! 노래와 춤, 재미있는 실험으로 배운다!> 새정부 영어정책 제안자 박준언 교수와 함께 알아보는 EBS 영어채널 프로그램으로 영어 재미있게 배우는 법 "내 아이의 영어교육, 어떻게 시킬 것인가"에 대한 관심이 높은 지금, 3월 7일에 방영되는 <이슈 포커스>에서는 EBS 영어채널 <라라라 해피스쿨>의 월요일 코너 진행자 황수경씨(영어뮤지컬 전문가, 2006 대한민국 외국어교육 대상 수상), <밀크타임>를 진행하는 마술사 김종수씨와 함께 영어를 공부가 아닌 놀이로 배우는 법에 대해 알아본다. 또한 의왕시 부곡동 주민자체센터의 <어린이 영어뮤지컬> 강좌와 파주시의 <다율 방과후학교>의 과학수업을 소개하고, 어린이들로부터 영어를 노래와 춤, 그리고 재미있는 실험을 통해 배웠을 때의 좋은 점을 직접 들어본다. 더불어 숭실대 영어영문학과 박준언 교수님으로부터 영어를 다양한 활동을 통해 배우는 것의 교육적 효과에 대해 알아본다.
이전글
'명의' 행복한 봄날을 위하여 - 알레르기 천식 전문의 박해심 교수
다음글
'다큐 인' 거리의 비보이, 여의도에서 날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