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변화를 선도하는 EBS
프로그램의 최신소식에서 교육 채널 소식까지 EBS의 보도자료를 한자리에서 만나보세요.
게시판 보기 페이지입니다.
제목    EBS 비즈니스리뷰 플러스 - 창공에서 배운 비즈니스 (7월 12일~7월 16일 오후 15시 35분, EBS1)  
작성일 2021-07-09 조회수 227
프로그램 정보 EBS 비즈니스 리뷰 플러스홈페이지 방송일자 2021-07-12

비즈니스 리뷰 플러스

창공에서 배운 비즈니스” (총 5)


 

현직 기장이 들려주는 진짜 비행 이야기

비행의 역사를 관통하는 비즈니스 인사이트

 

오늘날 비행기가 가장 안전한 이동 수단 중 하나로 여겨지는 이유는 무엇일까? 단순히 기술의 발전 때문만은 아닐 것이다이번 주 EBS <비즈니스 리뷰 플러스>에서는 인류 역사상 가장 치열했던 시대를 관통한 비행의 역사 속 다양한 사건들을 살펴보고 동시에 비즈니스 인사이트를 찾아보도록 한다김동현 수석기장에게서 듣는총 5강으로 구성된 창공에서 배운 비즈니스’.

 

*방송 일시 : 2021.7.12.()~7.16.(), 오후 15:35~15:50, EBS 1TV
저녁 20:30~20:45, EBS 2TV

 

 

김동현

대한항공 수석기장

 

대한항공 수석기장 겸 항공 지식 전문가한국과학기술원(KAIST) 경영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중학생 시절 부암동 일대에서 신문 배달을 하던 중故 조중훈 회장 자택에서 장차 훌륭한 조종사가 되어 대한항공에 들어오라는 격려를 받은 것을 계기로 조종사의 꿈을 키웠다미연방항공국(FAA)에서 조종사 면허를 취득하고, 1994년 대한항공에 입사해 MD-82 부기장으로 근무하다 미국 노스웨스트항공에 파견되어 B747-400 훈련을 받았다. 2007년 대한항공 기장교육 과정을 최우수로 수료하며 기장으로 승격했다. 2014년에는 운항안전팀장표준검열팀장국토교통부 위촉심사관 등을 역임했다. 2018년에는 총 비행시간이 10,000시간(MD-82, B747-400, A330)을 돌파했다대표 저서로는 플레인 센스(웨일북, 2020)가 있다.

 


조종실은 절대 양보할 수 없다 (7월 12(방송)

비행기 납치를 뜻하는 하이재킹(hijacking)’. 1960~70년대는 말 그대로 하이재킹의 황금기였다현역 미 해병대원이 부대를 무단 탈영해 최장 거리 납치 비행을 자행해도정치·경제적 우려로 인해 전수 보안 검사를 도입하지 못했기 때문이다우리가 당연하게 받아들이는 비행 규정은 모두 수많은 희생을 치른 뒤 보완된 시스템이다조직의 문제 해결이 어려운 근본적인 이유와 이를 해결하는 방법에 대해 알아본다.

 

혁신은 구호로 이루어지지 않는다 (7월 13(방송)

1977년 3무려 583명이 한꺼번에 사망하는 민항 역사상 최악의 참사가 발생했다관제사의 지시를 잘못 알아듣고 이륙 허가를 받지 않은 상태에서 이륙한 KLM 4805편이 활주로를 빠져나가던 팬암 1736편과 충돌한 것이다정시성을 지켜야 한다는 압박이 고도로 훈련된 조종사의 판단력까지 압도한 결과다테네리페 공항 참사를 통해 경영자가 혁신을 추구할 때 반드시 지켜야 하는 것은 무엇인지 살펴본다.

 

철학이 비즈니스를 완성한다 (7월 14(방송)

전 세계 여객기 시장을 선도하는 두 회사가 있다보잉(The Boeing Company)과 에어버스(AIRBUS)비슷하면서 다른 두 여객기의 진짜 차이는 자동조종 시스템에서 드러난다보잉은 어떤 경우라도 조종사가 비행기를 직접 통제할 수 있게 설계한 반면에어버스는 컴퓨터가 조종사의 통제를 제한하거나 개입한다끊임없이 경쟁하는 두 회사의 이야기를 통해 비즈니스를 이끄는 기업 철학에 대해 생각해본다.

 

리더는 언제나 외롭다 (7월 15(방송)

비행에서 절대적인 책임자는 기장이다따라서 부기장의 실수도 기장의 책임이며책임을 진다는 것은 곧 상황을 통제한다는 의미다만약 리더가 사고를 두고 다른 사람이나 외부 요인을 비난한다면문제에 대한 통제력을 포기했거나 상실했다고 볼 수 있다. 한 치 앞을 알 수 없는 불확실한 순간상황을 전혀 다르게 통제했던 두 기장의 사례를 통해 리더가 갖추어야 할 자질을 배워본다.

 

실수의 가능성까지 통제하라 (7월 16(방송)

보통 실수를 잘 수습하면 칭찬받지만사실 진정한 프로는 실수가 발생할 상황 자체를 만들지 않는다그래서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은 평범한 비행이 가장 훌륭한 비행이다무탈한 비행 속에는 프로들의 수많은 예측과 통제가 숨어있기 때문이다위급한 상황에서 무사히 벗어났지만 선제적이지 못해 비판받았던 국내 항공 사고 사례를 통해 상황을 예측하는 능력의 중요성을 깨우쳐본다.

   

 

관련 사진은 EBS 기관 홈페이지(about.ebs.co.kr)-사이버홍보실-하이라이트해당 방송 날짜에 있습니다.

 

.

첨부파일 첨부파일보도자료_EBS비즈니스리뷰플러스_0712_김동현_대한항공_수석기장.hwp 첨부파일김동현_기장_프로필_사진.jpg
이전글
EBS 비즈니스리뷰 -오모테나시, 고객 감동의 기술 (7월 12일~7월 15일 밤 11시 55분, EBS1)
다음글
신계숙의 맛터사이클 다이어리 -오! 즐거운 인생 (7월 12일 밤 10시 45분, EBS1)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