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극한직업 - 겨울, 1℃를 잡아라! (12월 4일 밤 9시 5분, EBS1)

작성일
2021-12-02
조회수
281
프로그램 정보
극한 직업홈페이지
방송일자
2021-12-04

극한직업

겨울, 1를 잡아라!

 

연일 매서운 추위가 이어지는 가운데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분주한 사람들이 있다일반 타일에 비해 압도적으로 넓은 면적의 대형타일은 높은 내열성과 열전도율로 벽지를 대신할만한 우수 내장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외풍을 차단해주는 중문과 열의 이동을 막아주는 단열 필름 또한 난방비 절약에 효과적인데겨울철 따뜻한 실내를 책임지는 시공 현장을 찾아가 본다.

 

방송일시 : 2021년 12월 4일 (밤 9시 5, EBS


높은 열전도율로 실내를 따뜻하게대형타일

인천의 한 아파트멀쩡한 필름과 몰딩을 뜯어내는 작업이 한창이다기존의 거실 내장재를 대형타일로 교체할 예정이라는데최근 주거 공간에도 곧잘 쓰이는 대형타일은 우수한 내열성과 영구적인 쓰임 덕에 내장재로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고. 2.4m 크기의 대형타일은 워낙 넓은 면적 탓에 장당 무게만 무려 60kg에 달한다심지어 박판이라고 불릴 정도로 얇은 이 타일의 두께는 불과 6mm깨질 위험 또한 매우 높아 시공 현장까지 운반하려면 성인 남자 2~3명이 들어도 진땀을 뺀다힘겹게 운반한 타일을 제대로 부착하기 위해서는 알맞은 접착제를 사용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타일의 크기와 재질에 따라 적합한 접착제 또한 달라지기 때문오랜 노하우와 빛나는 협동심으로 시공을 마친 작업자들은 대형타일 단 몇 장만으로 확 바뀐 실내를 보며 뿌듯함을 느낀다.

 


난방비 절약 일등공신중문과 단열필름 시공

외풍을 차단하는 기능으로 잘 알려진 중문은 일반적인 미닫이여닫이 방식부터 최근 인기인 자동식까지 그 종류가 매우 다양해졌다특히 식당이나 상점 등 상업 공간에서만 볼 수 있던 자동문은 오늘날 일반 가정집에도 흔하게 쓰이며 중문으로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추세라는데중문의 경우 종류를 불문하고 수직과 수평정확한 규격에 맞는 설치가 생명이기 때문에공장에서 실어 온 부품과 함께 현장에 도착한 작업자들은 단순 조립을 넘어서 늘 심혈을 기울여 시공해야 한다.

신중한 작업 방식이 빛나는 곳은 단열필름 시공 현장 또한 마찬가지열의 이동을 막아주는 단열필름은 외부로부터의 열을 차단하기 위한 여름철은 물론 내부의 열이 밖으로 빠져나가지 않도록 막아주어야 하는 겨울철에도 효과적이다가장 대중적인 단열 방법인 만큼 셀프 시공에 도전하는 사람들도 많다는데그러나 우수한 기능을 올바로 사용하기 위해선 숙련된 솜씨가 필요한 법작업자들은 결국 자신들을 찾게 된 고객의 심정을 충분히 이해한다오랜 경력의 작업자들에게도 서투른 시절이 있었기 때문이처럼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사람들을 극한직업에서 소개한다.

 

첨부파일
이전글 이전글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 - 살아남은 개들, 그리고 그 후 (12월 3일 밤 11시 5분, EBS1)
다음글 다음글
<위대한 수업, 그레이트 마인즈> 폴 케네디 – 강대국의 흥망 (12월 1일 ~ 12월 9일 밤 10시 45분, EBS1)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