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변화를 선도하는 EBS
프로그램의 최신소식에서 교육 채널 소식까지 EBS의 보도자료를 한자리에서 만나보세요.
게시판 보기 페이지입니다.
제목    극한직업 - 건강 주방용품 칼, 도마와 조리도구 (6월 26일 밤 9시 5분, EBS1)  
작성일 2021-06-25 조회수 157
프로그램 정보 극한 직업홈페이지 방송일자 2021-06-26

극한직업

건강 주방용품 칼도마와 조리도구

 

코로나 19의 장기화로 집에서 요리하는 걸 선호하는 홈쿡족이 늘면서인체에 무해하고 환경호르몬으로부터 안전한 조리용품이 인기다이에 인체에 안전한 조리용품을 생산하기 위해 고민하고 노력하는 사람들이 있다지난 51년간 시대의 흐름에 맞는 칼을 만들어온 장인은 최근 쉽게 녹슬지 않는 스테인리스 소재에 집중하고 있다그런가 하면 호주산 캄포 나무를 이용한 원목 도마와 편백으로 만든 조리도구, 1,200℃ 고온을 견뎌낸 유기 또한 정성과 노력의 산물이다쓰임도 모양도 다양하게 변화해온 주방용품건강한 주방을 위해 땀 흘리는 작업 현장을 찾아가 본다.

 

방송일시 : 2021년 6월 26일 (밤 9시 5, EBS


100년 전통의 대장간장인의 칼

칼맛으로 회를 뜬다는 일식 셰프에게 칼은 단순한 조리도구의 의미 그 이상이다. 100kg이 넘는 대형 참치를 순식간에 해체하는 기술은 성능 좋은 칼이 필수셰프들에게 인기라는 칼 장인은 절삭력이 뛰어나고녹슬지 않게 오래 보관 가능한 주방 칼을 수작업으로 제작하고 있다대장간의 식칼은 시간이 지나면 부식되는 무쇠로 만드는 것이 흔하지만그는 대량생산 칼의 소재인 스테인리스를 이용해 재래식 단조 방식으로 주방 칼을 만든다칼 제작의 첫걸음은 재료를 두드려 형태를 잡아주는 한마 작업그 후 한마에서 나온 모양을 망치로 가다듬고 열처리하는 대장 작업을 거쳐연마를 여러 차례 거쳐야 비로소 정성과 인고의 산물건강한 주방 칼이 탄생한다.

 

건강한 한 끼의 시작원목과 유기 조리도구

호주산 캄포 나무를 이용한 원목 도마는 크기에 맞게 원목을 절단한 후 반 년 간 건조하는 게 시작이다거친 원목의 표면을 매끄럽게 샌딩하고손으로 대패질한 후 물에 불려 보푸라기를 제거해야만 소비자의 주방에 나설 수 있다편백으로 만들어지는 밥주걱 또한 재단부터 샌딩코팅까지 일일이 작업자의 손길이 닿지 않는 곳이 없다나무 도마와 나무 조리도구는 항균 특성을 가진 캄포 나무와 편백을 소재로 사용하기 때문에 최근 건강에 민감한 소비자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

한편유기 조리도구는 항균항바이러스의 특성을 가진 구리를 주재료로 사용한 덕에 요즘 재조명받고 있다. 1,200의 고온에서 구리와 주석을 합금해 만들어지는 유기는 작은 크기로 굳힌 뒤 다시 녹여 거푸집에 붓는다거푸집의 모양에 따라 조리도구의 종류도 천차만별새까만 유기의 표면을 연마하면 황금색 빛나는 유기가 완성된다집밥 시대주방의 필수품 조리도구소비자의 식탁을 안전하게 지키기 위해 힘쓰고 있는 다양한 조리도구의 제작 현장을 극한직업에서 만나러 가본다.

 

관련 사진은 EBS 기관 홈페이지(about.ebs.co.kr)-사이버홍보실-하이라이트해당 방송 날짜에 있습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210625]_극한직업_-_건강_주방용품_칼,_도마와_조리도구_(6월_26일_밤_9시_5분,__EBS1).hwp
이전글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태현, 휴닝카이, 더보이즈의 경청 출연 (6월 27일 저녁 7시, EBS FM)
다음글
EBS 비즈니스리뷰 - 설득 불변의 법칙 (6월 28일~7월 1일 밤 11시 55분, EBS1)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