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변화를 선도하는 EBS
프로그램의 최신소식에서 교육 채널 소식까지 EBS의 보도자료를 한자리에서 만나보세요.
게시판 보기 페이지입니다.
제목    EBS 비즈니스리뷰 플러스 - 사랑받는 공간의 비밀 (7월 5일~7월 9일 밤 11시 55분, EBS1)  
작성일 2021-07-02 조회수 146
프로그램 정보 EBS 비즈니스 리뷰 플러스홈페이지 방송일자 2021-07-05

EBS 비즈니스 리뷰 플러스

사랑받는 공간의 비밀” (총 5)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공간은 무엇이 다른 것일까?

윤광준 작가와 함께 살펴보는 공간 인사이트 <사랑받는 공간의 비밀>


 

하루를 시작하고 마무리하는 집그리고 출퇴근하는 대중교통회사의 사무실밥을 먹는 식당까지우리는 많은 공간들 속에서 살아간다과거에는 단순히 실용적인 공간을 선호했지만시간이 지날수록 사람들의 공간에 대한 요구는 달라지고 있다그리고 이러한 공간들은 이제 우리에게 비즈니스의 기회로 다가온다사람들에게 사랑받는 공간의 비밀을 파헤치는 시간! <사랑받는 공간의 비밀>

 

*방송일시 : 2021년 7월 5일 () ~ 7월 9일 ()

[1TV] ~금 낮 15시 35(), [2TV] ~금 저녁 20시 30

 


윤광준

-작가

 

2001년 이후 작가로 활동하며 열여섯 권의 책을 펴냈다문화와 예술이 우리의 삶에 스며들어야 한다는 지론으로 중앙일보에 칼럼도 연재 중이다.

아름다움의 발견과 추구의 방안들은 예술영역과 일상을 연결시키고 새로운 작업으로 이어져서 아트 워커란 새로운 영역을 열었다. 2019년에 쓴 '내가 사랑한 공간들'을 통해선 공간의 콘텐츠화가 경험을 일으켜 사람들을 모으는 힘이 있다는 걸 주장했다.


 

 

모든 게 좋아 보이는 공간 (7월 5(방송)


오스트리아 비엔나의 뮤제움 콰르티어는 박물관과 미술관 등이 밀집되어있는 복합예술공간이다그래서 뮤제움 콰르티어의 중심에는 자연스럽게 광장이 만들어졌다처음에는 별다를 것 없이 그저 사람들이 자신이 가고자 하는 박물관전시관으로 가기 위해 스쳐 지나가는 공간이었던 광장그러나 한산했던 광장이 사람들이 머물고 싶은 공간으로 변화하였다사람들은 무엇 때문에 광장에 머물게 된 것일까?

 

 

사람들은 왜 거기서 충동구매를 하게 될까? (7월 6(방송)

 

지금까지는 얼마나 많은 상품을 진열할 수 있는지그리고 얼마나 특색있는 제품을 구비하고 있는지가 백화점의 중요한 요소들이었다하지만 쇼핑복합시설 스타필드와 올해 개장한 더 현대 서울은 물건보다는 사람에 집중했다위층에서 아래층이 보이는 설계천장을 통한 채광탁 트인 조경공간과 시설을 통해 사람들이 걸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했다그 결과사람들은 자유롭게 걸어 다니며 다양한 볼거리와 경험들을 할 수 있게 되었다이러한 공간들이 가진 특징과 그곳에 사람들이 모여드는 이유를 알아본다.

 

 

아파트 공화국에서는 할 수 없는 일 (7월 7(방송)

 

슈필라움이란 누구의 간섭도 받지 않는 자신만의 공간을 의미한다그리고 많은 사람들이 서재정원과 같은 슈필라움을 갖기를 희망한다하지만 대한민국의 많은 사람들이 거주하고 있는 아파트에서 개인 서재나 정원을 가지기란 쉽지 않다서재나 정원과 같이 사람들의 공간에 대한 욕구를 해소시켜주는 공간과 그 공간들이 가지고 있는 특별함은 무엇인지 살펴본다.

 

 

사람들이 원하는 공간은 변화한다 (7월 8(방송)

 

음악을 듣는 방법은 여러 가지가 있지만실제 콘서트홀에 가는 것만큼 오감이 충족되는 방법은 없을 것이다하지만 콘서트홀의 최대 단점은 무대에서 거리가 멀어질수록 음향의 전달력이 떨어진다는 것이다무대를 관객석의 중앙에 배치하면 간단히 해결될 문제였지만기술과 재정적인 문제로 실현되기는 쉽지 않았다그러나 기술의 발전으로 개선과 보완이 꾸준히 이루어졌고세계 곳곳에 뛰어난 음향의 빈야드식 콘서트홀이 만들어지게 되었다새로운 시대새로운 기술로 인해 변화하게 된 공간들에 대해 알아본다.

 

 

공간 자체가 콘텐츠가 되는 곳 (7월 9(방송)


개성이 넘치고자신만의 색깔과 특색이 있는 것을 우리는 소위 힙하다라고 말한다그리고 힙한 것은 공간의 콘텐츠에 아주 중요한 요소가 된다물리적 공간에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것가장 잘 할 수 있는 것자신의 전문성을 담은, ‘힙한’ 콘텐츠를 채움으로 인해서 그 장소는 의미 있는 공간으로 변화하게 된다그 자체가 콘텐츠가 된 공간들을 통해 그 공간들이 어떻게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는지 확인해본다.

 

 

관련 사진은 EBS 기관 홈페이지(about.ebs.co.kr)-사이버홍보실-하이라이트해당 방송 날짜에 있습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보도자료_EBS비즈니스리뷰플러스_0705_윤광준_작가.hwp
이전글
극한직업 - 명품도 고쳐 쓰는 시대, 명품 가방과 보석 세공 (7월 3일 밤 9시 5분, EBS1)
다음글
EBS 비즈니스리뷰 -당신이 모르는 지식재산권의 세계 (7월 5일~7월 8일 밤 11시 55분, EBS1)
목록